TOTAL : 251,806명
Total : 251,806 명
Home > 명리학 > 명리학의역사
[ 사주학의 역사 ]


사주학(四柱學)은 出生한 年月日時의 천간(天干)과 지지(地支) 의 여덟자에 나타난 음양오행
(陰陽五行)을 응용(應用)해서 그 사람의 운명(運命)을 예측하는 學文이다. 고대 중국에서 주역(周易) 에 의한 음양학설(陰陽學說)이 먼저 존재했고 춘추전국시대(春秋戰國時代)에 이르러 메소포타미아, 문명(問名)의 영향으로 태양계의 영향을 받는 五行星(五行星)으로 운명을 예측하는 오행 (五行)학설(學說)이 전해지기 시작했다.


현재우리가 사용하는 年月日時 간지(干支)를 가지고 시간을 기록한 것은 동한(東漢)순재(順宰)
서기126년 이후의 일이다.


이론의 정립
당나라 말 송나라 초 이허중(李虛中)선생은 년주의 납음(納音)으로 운명을 판단하는 이론을 세웠다. 그의 저서는 이허중명서(李虛中命書), 또 그는 당사주를 만들었던 분이다.
그러나 서자평(徐子平)선생은 년주중심의 사주학을 일간(日干)중심으로 판단하는 이론
(理論)을 창안했다.

그의 후예_ 서대승(徐大升)선생은 연해(淵海)라는 사주학의 저서와 함께 徐子平 선생의
일간중심이론을 완성하였으며 그후 당금지 라는 사람이 연해(淵海)와 비결집 연원(淵原)을
합본하여 연해자평(淵海子平)이라는 책을 저술하였다.
이책은 격국론과 시결론, 신살론 등이 방대하게 수록되어있고, 초학자가 보기는 어려운점
이 있으나 고전(古典)으로 훌륭한 지침서의 하나다.

이론의 발전
명나라 때는 많은 분들이 사주학의 뿌리를 튼튼하게 했는데 장남(張楠)선생은 명리정종
(命理正宗)을 저술하였고 徐大升 선생이 지은 연해자평 (淵海子平)의 부족 분을 보충하였고, 만육오(萬育吾)선생은 삼명통회(三命通會)를 저술하였다.
무엇보다 명나라 개국공신이던 유백온(劉白溫)선생은 명리학의 보서(寶書)라 칭하는 적천수 (滴天隨)를 저술했다.

사주학(四柱學), 자평명리학(子平命理學) 이 기틀을 잡고 꽃피운 청대(淸代) 초엽에 진소암(陳素菴)선생이 적천수 원본을 주해한 적천수집요(滴天隨輯要)를 저술하였고 명리약언(命理約言)요점정리 책자를 남긴 분으로 정승의 벼슬을 지냈으며 청나라 중엽에 심효첨(沈孝瞻)선생은 자평명서의 삼대 보서(寶書)인 자평진전을(子平眞詮) 저술하였다. 子平眞詮은 기초와 골격이 합리적으로 간결하고 정확히 서술되어 있다.
심효첨(沈孝瞻)선생은 건륭4년 서기1665년에 진사에 급제한 人物이다.

다음으로 임철초(任鐵樵) 선생은 건륭38년 서기 1773년 4월 18일 辰時에 출생하여 73세 되는 1846년에 난해하게 생각했던 적천수(滴天隨) 에 주석을 달아 적천수천미 (滴天隨闡微)를 저술한 분이다.

1935년 서락오(徐樂吾)선생은 난강망(欄江網)이라는책에 주석을 달아 궁통보감 (窮通寶鑑)을 펴냈고, 적천수징의(滴天隨徵義)를 출간하였는데 적천수천미 (滴天隨 天微)에서 진소암(陳素菴)선생의 주석부분을 삭제한 것이다. 그후 적천수보주 (滴天 隨補註)라는 책을 편찬하였으며 자평수언(子平粹言)을 저술했다. 또 원수산(袁樹珊) 선생의 명리탐원(命理探原)과 명보(命普)를 저술 하였다.

근대의 사주학
근대에서는 위천리(韋千里)선생의 명학강의(命學講義)와 팔자제요(八字提要)는 좋은 서적이며 오준민(吳俊民)선생의 명리신론(命理新論), 화제관주(花堤館主)의 명학신의 (命學新義)와 하건충 선생의 팔자심리학(八字心理學)등은 의미가깊은 서적이다.
위천리의 명학강의(命學講義)는 한국의 도계(陶溪) 박재완(朴在玩)선생이 번역하여 명리요강(命理要綱)의 이론서를 저술하였고 위천리의 팔자제요(八字提要)를 번역, 일지론
(日支論)을을 첨가한후 명리사전(命理辭典)을 만들었다.

한국의 사주학
韓國의 사주학 대가로는 자강(自彊)이석영(李錫暎)선생과 도계(陶溪)박재완(朴在玩) 선생이 있으며 이석영(李錫暎)선생은 6권으로된 사주첩경(四柱捷徑)의 저술을 남겨 유명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