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TAL : 251,806명
Total : 251,806 명
Home > 커뮤니티 > 작명게시판
상세내용 상세내용을 보실 수 있습니다.
제목
sbs8시 뉴스 원장님 출연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6-02-22

SBS8시뉴스 영어이름의 사회적 문제점 방송 (김기승 교수 출연)

영어 이름에도 음양오행?…작명비만 '수십만원'


 


 

[바로가기]http://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2375282


<앵커>

아이가 잘되는 일이라면 다 해주고 싶은 부모의 마음을 노리고 영어 이름까지 사주와 오행을 따져서 지어야 한다는

작명소들이 등장했습니다.

이름 잘못 지으면 아이에게 문제가 생길 수 있다면서 작명 값으로 수십만 원까지 받습니다.

김아영 기자입니다.

< 기자>

아이에게 한글 이름 외에 영어 이름도 함께 지어준 부모는 만족한다는 반응입니다.

[정모 씨 : 유치원에서 영어 이름 쓰기도 한다고 해서 한글 이름 먼저 짓고 영어 이름도 따로 하나 지어야 하나 했는데, 마침 (무료로) 같이 지어주시더라고요.]

[김모 씨 : (아이와) 잘 맞는 이름을 해주신 것 같더라고요. 5만 원을 냈는데, 이름 뜻도 천천히 잘 설명해주셨고, 지금 잘 쓰고 있어요.]

일부 작명소에서는 영어 이름도 한글 이름처럼 사주와 오행을 따져서 지어줍니다.

한글은 자음마다 오행의 기운을 갖고 있는데, 알파벳도 이와 비슷하게 해석할 수 있다는 겁니다.

예를 들어, C, G, K, Q는 기역과 비슷해 나무의 기운이, B, F, M, P, V는 미음, 비읍, 피읖과 비슷하다며, 물의 기운을 품고 있다고 설명합니다.

영어 단어의 어원을 따지거나, 음파를 분석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비용은 1만 원 이하부터 수십만 원까지 제각각입니다.

[○○작명원 : 저희가 원래 100만 원씩 하다가 사실 50만 원으로 낮춘 거예요. (한글·영어 이름 같이해) 어디선 200씩 주고 그래요. 단가가 그래요. 같이하니까 각각 100만 원씩 받는 꼴인데.]

영어 이름도 잘못 지으면 나쁜 일이 생긴다는 믿거나 말거나 식의 경고도 난무합니다.

[△△ 작명원 : 다른 곳은 가지 마세요. 이름은 돈으로 싸다 비싸다 말하기는 적절하지 않습니다. 이름을 잘못 지으면

나중에 문제가 생길 수 있단 겁니다. 영어 이름도 마찬가지죠.]

그러나 영어 이름에 완벽하게 오행을 적용하는 것 자체가 무리라는 의견도 많습니다.

[김기승 / 한국작명가협회장]

 

우리나라처럼 자음과 모음의 글자를 조합해서 고유명사를 만드는 게 아니잖아요.

 

동양학이라는 오행사상을 가지고 영어 이름을 지면서. 영어 이름을 거기에 맞출 수도 없고요. 완벽하게.]

유례없는 영어 작명 세태가 유행처럼 번지고 있습니다.

(영상취재 : 한일상·김성일·신동환, 영상편집 : 박춘배, VJ : 강원석) 



이전글
MBC8시뉴스 원장님 출연
다음글
머니투데이 원장님 인터뷰